아름다운 이야기

  현연 [ E-mail ]
  외줄타기 곡예사
  www.parksimon.com

외줄타기 곡예사

외줄타기의 달인이라 불리는 곡예사가 있었습니다. 어느 날 그에게 엄청난 제의가 들어왔습니다. 나이아가라 폭포 위에서 외줄타기를 해보라는 것이었습니다. 그는 이 제의를 받아들여 폭포의 한쪽 끝에서 외줄타기를 시작했습니다. 반대편으로 건너가자 사람들은 모두 기립박수를 쳤습니다.

곡예사는 “여러분 제가 다시 반대편으로 건너갈 수 있다고 믿습니까?” 하고 말했습니다. 그러자 사람들을 모두 그렇다고 말하며 환호했습니다. 곡예사는 다시 말했습니다. “그렇다면 다시 건너갈 때 제 어깨에 타실 분 계십니까?” 그러자 사람들은 아무도 없는 듯 조용해 졌습니다. “아깐 저를 믿는다고 하셨잖습니까?” 그 때 한 아이가 손을 들어 앞으로 나오며 어깨에 타겠다고 했습니다.

곡예사는 아이에게 빙그레 웃으면서 목마를 태웠습니다. 다시 반대편으로 가는 길, 줄이 흔들릴 때마다 사람들은 가슴을 졸이며 두 사람을 지켜 봤습니다. 곡예사는 무사히 반대편에 도착했습니다. 외줄타기는 대성공이었고 사람들은 그 아이에게 물었습니다 “꼬마야 무섭지 않았니? 떨어지면 어쩌려고…” 

그러자 아이가 대답했습니다.
“아뇨. 무섭지 않았어요. 전 아빠가 안 떨어질 거라는 걸 알고 있었어요.”
믿 는 마음은 기적입니다. 믿음의 힘은 온 세상을 변화시킵니다. 둘이 되지 말고 하나가 되는 것, 그것이 바로 믿음입니다
<2014.07.13 (가해)대구주보 제1898호 햇볕한줌> 퍼옴
[인쇄하기] 2014-07-11 10:13:05

이름 : 비밀번호 :   


     
  


관리자로그인~~ 전체 98개 - 현재 4/7 쪽
번호
제목
이름
파일
날짜
조회
현연 2014-07-11 1443
52 현연 2014-07-09 850
51 현연 2014-06-29 2254
50
  상처
현연 2014-06-27 757
49 현연 첨부화일 : 이름 없이 기부한 1000억대 재산.hwp (16384 Bytes) 2014-06-25 1002
48 현연 첨부화일 : 여판사 이야기.jpg (44746 Bytes) 2014-06-20 1095
47 현연 2014-06-19 1268
46
  UBUNTU
현연 2014-06-12 1014
45 현연 2014-06-11 1407
44 현연 첨부화일 : 루벤스.jpg (35194 Bytes) 2014-06-04 1452
43 현연 첨부화일 : 미국 헌법의 정신.hwp (14848 Bytes) 2014-06-04 1097
42 현연 2014-05-15 2454
41 현연 2014-05-15 1113
40 현연 2014-05-11 1566
39 현연 2014-05-01 1073
  [1] [2] [3] 4 [5] [6]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