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이야기

  현연 [ E-mail ]
  우장춘박사 이야기
  

- 아버지와 아들 - 

조선의 역사에서 가장 수치스러운 일은 명성황후가 일본의 낭인(무뢰배)에게 살해된 일이다. 

명성황후가 살해되던 날 일본 낭인에게 길 안내를 한 사람은 조선인 우범선이다. 그는 당시 별기군 대대장 이었는데 황궁을 지켜야 했던 군인이 오히려 적의 앞잡이 노릇을 했다. 이 일로 보복을 두려워한 그는 일본으로 망명해 일본여자와 결혼을 하고 아들을 낳는다. 그러나 아들이 여섯 살 되던 해 조선인 자객에게 피살된다. 

어릴 적에 아버지를 잃은 그의 아들은 고된 생활 속에서도 어머니의 헌신적인 노력으로 대학을 졸업하고 농림성에 취직을 한다. 그러나 창씨개명과 일본 국적 취득을 반대하다 결국 사표를 내고 도키이 종묘회사 의 농장장으로 직장을 옮긴다. 

해방 뒤 일본에서 채소나 과일의 종자를 수입했던 우리나라는 우범선의 아들이 육종학(종자개발) 전문가임을 알고 그의 귀국을 추진한다. 

그는 처자식 및 어머니와 생이별을 하고 홀로 귀국해 한국농업과학연구소 소장에 취임한다. 그 뒤 제주도 감귤, 강원도 감자, 병충해에 강한 무와 배추의 종자를 개발해 한국 농업의 근대화에 커다란 공을 세운다. 그러자 정부에서 그에게 농림부장관직을 제안했으나 거절하고 종자개발에만 헌신했다. 

농업근대화의 뛰어난 공적을 인정받은 그는 1959년 대한민국 문화포장을 받는다. 그는 씨 없는 수박으로 잘 알려진 우장춘 박사다.

[인쇄하기] 2016-06-04 11:48:25

이름 : 비밀번호 :   


     
  


관리자로그인~~ 전체 98개 - 현재 1/7 쪽
번호
제목
이름
파일
날짜
조회
98 prof.park 첨부화일 : 15. 바이올리니스트 파가니니 이야기(수정).hwp (16384 Bytes) 2018-08-31 8
97 현연 첨부화일 : 크라쿠프대교구장 시절의 요한바오로 2세.jpg (209552 Bytes) 2017-03-13 157
96 현연 2017-02-19 184
95 현연 첨부화일 : 기도하는 손.jpg (97774 Bytes) 2016-12-04 460
94 현연 2016-11-21 549
93 현연 첨부화일 : 심금을 울린 가슴 아픈 사연.hwp (31744 Bytes) 2016-10-13 597
현연 2016-06-04 850
91 현연 2016-05-19 722
90 현연 첨부화일 : ◐아름다운 여인.hwp (32768 Bytes) 2016-04-15 907
89 현연 2016-04-09 789
88 현연 첨부화일 : 노부부의 등물 70.jpg (40485 Bytes) 2016-02-12 816
87 현연 2016-02-05 838
86 현연 2016-01-29 764
85 현연 2016-01-29 955
84 현연 2016-01-24 809
  1 [2] [3] [4] [5] [6]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