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연 [ E-mail ]
  친구가 좋아
  

賢岩(이용준), 心泉(최윤수), 玄然(박석돈). 이것이 우리들의 . 작호를 받은 턱으로 현암이 예궁에서 점심특선 B를 쏘았다. World Cup경기장을 둘러보고 Twosomeplace에서 coffee를 마시며 오늘은 예술을 논했다. 심천이 음악에 깊은 조예가 있음을 알게 되었다. 대단한 친구다. 약학을 전공한 약대학장이 음악을 안다니 놀라웠다. ()에서 모자()만 벗으면 악()이 된나나?! 허기사 한글로도 약에서 점을 하나만 빼면 악이 되니 약과 악은 사촌간인 셈이다. 대학시절에는 합창반을 만들어 지휘도 했단다. 화성(和聲)을 논하고 오케스트라를 감상할 때는 주제를 찾으라고 말한다. 이런 이야기로 3시간이 후딱 지나가 버렸다. 이렇게 우리는 오늘 하루도 즐겁게 보냈다.

[인쇄하기] 2016-01-07 22:36:31 / 36.39.157.11

이름 : 비밀번호 :   


     
  


관리자로그인~~ 전체 113개 - 현재 1/8 쪽
번호
제목
이름
파일
날짜
조회
113 prof.park 2018-06-18 30
112 현연 2018-06-14 20
111 현연 2018-02-15 95
110 현연 2018-01-11 74
109 현연 2017-03-14 199
108 현연 첨부화일 : 경산-동대구.jpg (149632 Bytes) 2017-01-25 457
107 현연 첨부화일 : 06루7981 뒤.jpg (143576 Bytes) 2016-12-20 538
106 현연 첨부화일 : 1464866510264.jpg (196950 Bytes) 2016-06-02 902
105 현연 첨부화일 : 혼인.jpg (118270 Bytes) 2016-05-31 839
현연 2016-01-07 1239
103 현연 2015-12-15 1233
102 현연 첨부화일 : 홍시.jpg (99986 Bytes) 2015-11-08 1079
101 현연 첨부화일 : SAM_0397.JPG (266442 Bytes) 2015-08-22 1189
100 현연 첨부화일 : 강의1.jpg (50941 Bytes) 2015-07-01 1047
99 현연 2015-04-22 1276
  1 [2] [3] [4] [5]